제목:
3초만에 따뜻한 세상 만들기
작성자:
송상준 베드로         10/25/2012
내용:

 

엘리베이터를 탔을 때 
닫기를 누르기 전 3초만 기다리자 

정말 누군가 
급하게 오고 있을지도 모른다. 

출발신호가 
떨어져 앞차가 서 있어도 
 

클랙션을 누르지 말고 3초만 기다려 주자 

그 사람은 인생의 중요한 
기로에서 갈등하고 있는지 모른다.

내 차 앞으로 끼어 드는 
차가 있으면 3초만 서서 기다리자 

그 사람 아내가 정말 아플지도 모른다. 
친구와 헤어질 때 
그의 뒷모습을 3초만 보고 있어주자 

혹시 그가 가다가 
뒤돌아 봤을 때 웃어 줄 수 있도록...

길을 가다가 아침 뉴스에서 
불행을 맞은 사람들을 보면 
잠시 눈을 감고 3초만 그들을 위해 기도하자 

언젠가는 그들이 
나를 위해 기꺼이 그리할 것이다. 

정말 화가 나서 참을 수 없는 
때라도 3초만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자. 

차창으로 고개를 내밀다가 
한 아이와 눈이 마주 쳤을 때 
3초만 그 아이에게 손을 흔들어 주자 

그 아이가 크면 
분명 내 아이에게도 그리 할 것이다.

죄짓고 감옥 가는 사람을 
볼 때 욕하기 전 3초만 생각하자 

내가 그 사람의 
환경이었다면 어떻게 되었을까? 

아이가 잘못을 저질러 
울상을 하고 있을 때 3초만 말없이 웃어주자 

잘못을 뉘우치면 
내 품으로 달려올지도 모른다. 

아내가 화가 나서 소나기 처럼 
퍼부어도 3초만 미소짓고 들어주자 

그녀가 저녁엔 넉넉한 
웃음으로 한잔 술을 부어줄지 모른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1896
다카키 마사오와 벨드사살 송상준 베드로
12/7/2012
1486
1895
뉴욕 참사 한인 유가족 "누군가 아버지를 도와줬다면…" 송상준 베드로
12/6/2012
1236
1894
사람을 보는 9가지 지혜 송상준 베드로
12/6/2012
1279
1893
길잃은 철새 송상준 베드로
12/6/2012
1243
1892
스타일 송상준 베드로
12/5/2012
1341
1891
갈수록 험해지는 송상준 베드로
12/4/2012
1295
1890
아버지란 누구인가 ? 송상준 베드로
11/29/2012
1195
1889
아직도 이런일이? 송상준 베드로
11/21/2012
1428
1888
추억으로 사는 중년 송상준 베드로
11/19/2012
1456
1887
이런시절도 있었습니다 송상준 베드로
11/19/2012
1085
1886
3초만에 따뜻한 세상 만들기 송상준 베드로
10/25/2012
1340
1885
진정한 인연이라면 최선을 다하라 송상준 베드로
10/25/2012
1259
1884
프린스톤 한국순교자 성당에서 바자회를 엽니다. 프린스톤 한국 순교자 성당 
9/17/2012
1382
1883
How to get to Mars - Its wonderful !!! 선우 그레고리오 
9/5/2012
1542
1882
조심 합시다 송상준 베드로
8/31/2012
147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20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