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이해가 안 가고 복잡한 그저 믿을 교리의 신비
작성자:
sung hwan james         6/11/2017
내용:

그때에 예수님께서는 성전에서 가르치시며 말씀하셨다. 

“어찌하여 율법 학자들은 메시아가 다윗의 자손이라고 말하느냐? 다윗 자신이 성령의 도움으로 말하였다. ‘주님께서 내 주님께 말씀하셨다.

.

주님께서는 저희에게 가르치십니다. 교리나, 말씀이 지식에서, 이성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성령님의 도움을 통해 내 육신과 정신과 영혼인 나의 일체를 통해 나의 삶을 통해 온전히 ‘나의 주님’이라 외칠수 있기를, 삼위일체의 신비는 이해가 안 가고 복잡한 그저 믿을 교리의 신비가 아니라 사랑의 신비이기에, 사랑하기에 먼저 다가감이고, 함께 하는것이고, 내어줌이며, 용서이고 십자가를 짐이며… 

.

하느님께서는 세상을 너무나 사랑하신 나머지 외아들을 내주시어, 그를 믿는 사람은 누구나 멸망하지 않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셨다. 하느님께서 아들을 세상에 보내신 것은, 세상을 심판하시려는 것이 아니라 세상이 아들을 통하여 구원을 받게 하시려는 것이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679
들보가 있는지 자기진단 sung hwan james
6/26/2017
1
2678
하느님의 전쟁-Facebook에 Pauline sung hwan james
6/26/2017
2
2677
화회와 일치 sung hwan james
6/25/2017
2
2676
사탄의 다른 이름은 sung hwan james
6/25/2017
2
2675
레지오 단원들의 전쟁 sung hwan james
6/25/2017
3
2674
오늘부터 너는 내 아들이야- Facebook에서 퍼옴 sung hwan james
6/24/2017
10
2673
성체의 기적 sung hwan james
6/24/2017
10
2672
생명의 빵을 생명의 빵으로 모시려는 이들 sung hwan james
6/18/2017
25
2671
이해가 안 가고 복잡한 그저 믿을 교리의 신비 sung hwan james
6/11/2017
37
2670
간절하고 진실한 기도-Facebook에 마진우 요셉 신부-겸손기도 sung hwan james
6/7/2017
35
2669
나는 잘못이 없다?- Facebook에 마진우 요셉 신부-겸손기도 sung hwan james
6/7/2017
33
2668
성령 강림 대축일 묵상 sung hwan james
6/4/2017
41
2667
믿음이 드러날 때 sung hwan james
6/2/2017
45
2666
레지오 단원들의 믿음 sung hwan james
6/2/2017
41
2665
어디에나 계신 주님 sung hwan james
6/2/2017
41

First Page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6년 사목지침

“행복을 찾고 지키십시오!"
(곁에있는 소중한
이들을 위해 기도하십시오!)
성령께서
평화의 끈으로
이루어 주신 일치를
보존하도록
애쓰십시오.
(에페 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