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성체의 기적
작성자:
sung hwan james         6/24/2017
내용:
성체의 기적:진정한 성체의 기적은 그분의 성체를 모시고 내 눈이 열려 그분을 알아보고 그분께서 이끄시고 원하시는 길을 내가 걸어가는 것입니다. 음식을 섭취할 때 그것이 우리의 몸과 피가 되듯이 성체를 모실때도 그러하니, 왜 당신의 거룩한 몸과 피를 우리에게 주시고 먹이시는지 깨닫고 그리 살아가는 것입니다. 용서가 필요한 이에게 세상의 죄를 없애시는 하느님의 어린양의 모습을, 물질만능, 생명경시, 쾌락주의, 이기주의, 율법주의, 중독 등의 세상에 나를 포함한 다른 이들에게도 회개와 생명의 말씀을 전하시는 그분의 모습을, 아프고 병들고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그분의 손길을 펼치는 기적이 성체를 모시는 저희들에게서 일어나기를 바랍니다. 
그분의 거룩하신 몸과 피를 알아뵙고 찬양하고 훔숭하는 것은 마땅하고 옳은 일입니다. 그러나 거기에만 멈춰 있어서는 안 됩니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764
진리 또한 입을 다물고 있어서는 sung hwan james
10/26/2017
510
2763
돌보아야 할 이에게 어떤 양식을 내주는지 sung hwan james
10/26/2017
519
2762
그리스도인들이 살아 남아야 할 생존의 자리 sung hwan james
10/24/2017
544
2761
부자가 그분의 나라에서 궁색해지는 이유? sung hwan james
10/24/2017
569
2760
내가 빼앗긴 줄도 모르는 것이 그분께서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것? sung hwan james
10/24/2017
579
2759
z마약 sung hwan james
10/14/2017
653
2758
진정으로 기뻐하고 행복해야 할 순간 sung hwan james
10/14/2017
670
2757
한 밤중에 나에게 찾아온 이에게 나눠줄 양식 sung hwan james
10/12/2017
622
2756
화해와 참회(8항)- Facebook에 Yul-Sup Song 신부님 sung hwan james
10/12/2017
621
2755
요나의 기도, 우리의 기도 sung hwan james
10/10/2017
642
2754
주여 더욱 가까이 sung hwan james
10/9/2017
625
2753
옳게 대답하였다. 그렇게 하여라. 그러면 네가 실 것이다 sung hwan james
10/8/2017
600
2752
소출을 내는 민족 아님 빼앗길 민족? sung hwan james
10/8/2017
605
2751
나는 하느님께 얼마나 인색한가? sung hwan james
10/4/2017
640
2750
좀비 sung hwan james
10/3/2017
645

Previous 10 Page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Next 10 Page Last page
2018년 사목지침

“빛이 생겨라!"
(창세 1.3)

- 실천사항-
1. 그리스도의 빛 담기
1) 한 달에 한번 이상
평일 미사 참례하기
2) 일상 안에서 생활기도
자주 하기
3) 매일의 독서와 복음 읽기

2. 그리스도의 빛 비추기
1) 본당에서 자신의 역할 찾기
2) 냉담 교우 관심 가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