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사랑을 하려는 이들에게 어떠한 일들이 일어날 수 있는지
작성자:
sung hwan james         12/19/2017
내용:
묵상:하느님은 사랑이시다
하느님은 사랑이시기에 규율로 사랑할 수 없고 사랑으로 사랑할 수 있습니다.(그분을 사랑하는 사랑이 담긴 마음으로 지키는 규율을 무시함이 아니라 사랑의 실천에 더욱 용기를 내 그렇게 못하는 저 자신을 각성시키는 묵상이니 오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당신의 사랑하는 사도 바오로를 통해 사랑을 하려는 이들에게 어떠한 일들이 일어날 수 있는지 말씀해 주시고 그렇게 함으로써 그분을 규율이 아니라 사랑이심을 세상에 증명할 수 있다고 말씀하십니다. 참고 기다릴이 생기며, 친절을 베풀어야 할 일이 생기며...
 
사랑은 참고 기다립니다. 사랑은 친절합니다. 사랑은 시기하지 않고 뽐내지 않으며 교만하지 않습니다.
사랑은 무례하지 않고 자기 이익을 추구하지 않으며 성을 내지 않고 앙심을 품지 않습니다.
사랑은 불의에 기뻐하지 않고 진실을 두고 함께 기뻐합니다.
사랑은 모든 것을 덮어 주고 모든 것을 믿으며 모든 것을 바라고 모든 것을 견디어 냅니다. (고린토 전서 13장)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891
(성심의 메시지, 요세파 수녀, 가톨릭 출판사) sung hwan james
7/1/2018
394
2890
살아계시다고, 죽어계시다고 증명하는 내 삶의 열매 sung hwan james
6/30/2018
387
2889
아주 아주 약한 비바람에도 못 참고 sung hwan james
6/30/2018
384
2888
신자들의 기도 sung hwan james
6/24/2018
378
2887
축복이라는 단어를 통해 보는 내가 가진 신앙관 sung hwan james
6/21/2018
404
2886
저는 레지오 규율에 온전히 복종하겠나이다 sung hwan james
6/21/2018
433
2885
다른 이들이 맛 볼 수 있는 열매 sung hwan james
6/18/2018
413
2884
세상적 가치의 옷 sung hwan james
6/10/2018
414
2883
아직도 남아있고 성장하지 못한 유아기적 Ego(자아) sung hwan james
6/9/2018
401
2882
말씀을 상처를 입히고 더러는 매질하고 더러는 죽여 버렸다 sung hwan james
6/5/2018
405
2881
받아 모셨다는 증거 아님 그냥 하나의 예식 sung hwan james
6/4/2018
408
2880
성령님께서 오시면 sung hwan james
6/2/2018
405
2879
무화과 철이 아닌데도 열매가 달려 예수님의 시장함을 채워드리는 것 sung hwan james
6/2/2018
384
2878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 묵상(2016년도 묵상글) sung hwan james
6/2/2018
397
2877
맛집 팜플렛 VS 복음 팜플렛 sung hwan james
6/2/2018
425

Previous 10 Page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