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완전함에 대한 정의-Fcaebook에 Jinwoo Ma 신부님의 글
작성자:
sung hwan james         2/24/2018
내용:

우리는 완전함을 ‘완전무결함’으로 생각합니다. 즉 이 말의 의미는 홀로 고고하게 머물러서 다른 그릇됨을 전혀 받아들이지 않는 것을 말하지요. 즉, 산에 올라가서 고상하게 묵상에 빠져 있는 고승이나 아니면 그 어떤 흠도 허용하지 않도록 다듬어진 보석 같은 것을 두고 ‘완전함’을 떠올리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래서 이런 식의 완전함을 떠올리는 이들은 신앙생활도 마찬가지의 방식을 유지합니다. 이들은 뭔가 그릇되거나 좋지 못한 것들이 있으면 떼어 놓으려고 하고 떨어지려고 합니다. 왜냐면 그들 곁에 다가서면 ‘오염’될 테니까요. 교회가 이런 식으로 완전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이들은 혼인 장애가 있는 이들이나 교리를 제대로 배울 능력이 없는 이들은 교회에서 배척 당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는 엄청난 착각이 아닐 수 없습니다.

예수님은 당신의 복음 안에서 이 완전함에 대해서 서술하십니다. 하지만 ‘완전함’을 말하기 이전에 끊임없이 강조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사랑이며, 그냥 사랑도 아니고 ‘원수’에 대한 사랑입니다.

“그분께서는 악인에게나 선인에게나 당신의 해가 떠오르게 하시고, 의로운 이에게나 불의한 이에게나 비를 내려 주신다.”(마태 5,45)

하느님께서 당신의 완전함을 드러내시는 대표적인 방식입니다. 하느님의 입장에서 완전함이란 한군데에 갇혀서 절대로 나오지도 들어가지도 않는 무언가가 아닙니다. 하느님의 완전함은 끊임없이 내뿜는 개념입니다. 당신이 가진 흘러 넘치는 사랑을 누구에게든 내어주는 것입니다. 그것이 하느님의 완전함의 개념입니다.

우리는 완전해지기 위해서 문을 닫는 것이 해결책이 아닙니다. 오히려 그 반대입니다. 우리가 하느님을 닮아서 완전해지고 싶다면 우리는 우리의 문을 열고 우리가 지닌 사랑을 기꺼이 내뿜어야 합니다. 그것이 우리가 하느님의 완전함을 닮는 방법입니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First Page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8년 사목지침

“빛이 생겨라!"
(창세 1.3)

- 실천사항-
1. 그리스도의 빛 담기
1) 한 달에 한번 이상
평일 미사 참례하기
2) 일상 안에서 생활기도
자주 하기
3) 매일의 독서와 복음 읽기

2. 그리스도의 빛 비추기
1) 본당에서 자신의 역할 찾기
2) 냉담 교우 관심 가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