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내가 모신 성체가 나에게 어떤 빵이였는지
작성자:
sung hwan james         4/18/2018
내용:
묵상:누구든지 이 빵을 먹으면 영원히 살 것이다.
내가 줄 빵은 세상에 생명을 주는 나의 살이다.”
.
내가 모신 성체가 나에게 어떤 빵이였는지는 내가 맺는 열매가 말해 줍니다. 세상에 생명을 주는 빵인지, 그냥 먹고 끝내는 빵인지...
.
선인악인 모시지만, 운명만은 서로달라, 삶과죽음 갈라진다.
악인죽고 선인사니, 함께먹은 사람운명, 다르고도 다르도다.(성체송가)
.
그분이 바라시는 길의 반대를 걸어가도 성체가 나에게 아무 영향을 미치지 않고 그냥 내가 계속하려는, 가려는 길을 가는지...
.
그리고 빵을 적신 다음 그것을 들어 시몬 이스카리옷의 아들 유다에게 주셨다. 유다가 그 빵을 받자 사탄이 그에게 들어갔다. 그때에 예수님께서 유다에게 말씀하셨다. “네가 하려는 일을 어서 하여라.”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926
흠없는 신심 sung hwan james
9/1/2018
252
2925
속이는 사람 sung hwan james
9/1/2018
218
2924
잃어버린 것을 모르고 있는 것이고 잠들어 있는 것 sung hwan james
9/1/2018
199
2923
사랑활용법 sung hwan james
9/1/2018
215
2922
보상 (4-8) 성심의 메시지, 요새파 수녀-Facebook 하느님사랑 에서 퍼옴 sung hwan james
8/23/2018
204
2921
초대에 간다고 응답하는 삶 sung hwan james
8/23/2018
196
2920
당신들은 왜 온종일 하는 일 없이 여기 서 있소? sung hwan james
8/22/2018
207
2919
신의 모습 sung hwan james
8/21/2018
214
2918
내 삶속에 환희의 신비 1단 sung hwan james
8/20/2018
207
2917
어떤 공식 안에서의 신앙 생활 sung hwan james
8/20/2018
198
2916
하느님을 기쁘게 해 드리고 싶은 사람 손 들어 보세요 ? sung hwan james
8/20/2018
196
2915
그분으로 말미암아...말미암다는 움직임을 뜻하는 동사 sung hwan james
8/19/2018
197
2914
사제의 한 말씀으로 더 이상 빵과 포도주가 아닌 것처럼 sung hwan james
8/18/2018
205
2913
생명을 주는 빵? 행사용 빵? sung hwan james
8/11/2018
212
2912
예수님께서 아파하시는 것에 잠들어 있슴 sung hwan james
8/11/2018
20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