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파견되었음을 잊어버리고
작성자:
sung hwan james         7/23/2018
내용:
묵상:  
8 그러면서 길을 떠날 때에 지팡이 외에는 아무것도,
빵도 여행 보따리도 전대에 돈도 가져가지 말라고 명령하시고,
9 신발은 신되 옷도 두 벌은 껴입지 말라고 이르셨다.
.
미사는 파견이라는 어원에서 나왔음을 수없이 들었습니다.
미사 후 가정으로, 일자리로, 이웃으로 파견됩니다. 그러나 다른 많은 것들에만 신경을 쓰는 바람에 파견되었음 잊어버리고 가정에, 일자리에, 이웃의 자리에 파견된 자로 서있지 못하고 다가가지 못합니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3015
말씀과 빵이 나에게 생명이 될 때... sung hwan james
4/7/2019
97
3014
애가를 통해 짚어보는 우리의 뉘우침- 마진우 요셉 신부님 sung hwan james
4/5/2019
88
3013
돌깨TV - 2019사순특강, 송봉모신부(예수회) 성경과함께하는 사순시기~! sung hwan james
3/30/2019
115
3012
이미 수없이 여러 경로를 통해 받은 거름, 그 주신 은총 sung hwan james
3/24/2019
87
3011
만약 큰 아들이 아버지보다 먼저 멀리에서 오는 작은 아들을 발견했다면... sung hwan james
3/23/2019
111
3010
[태아의 생명을 지켜주세요] 세 아이 엄마의 이야기-평화신문 sung hwan james
3/22/2019
109
3009
먼지가 되면 (손엘디 형제님이 쓰신 책중에서) sung hwan james
3/22/2019
96
3008
참 그리스도인이라면, 하느님의 자녀라면- 잠비아 선교지에 계신 이충열 신부님의 글 sung hwan james
3/20/2019
90
3007
아멘 ! sung hwan james
3/19/2019
116
3006
교회 공동체의 가장인 신부님,가정 공동체의 가장인 아버지 sung hwan james
3/19/2019
100
3005
이번 사순절에는 sung hwan james
3/16/2019
120
3004
“요나보다 더 큰 이가 여기에 있다” (루카 11,29-32)-성프란치스코하비에르사도회 sung hwan james
3/13/2019
121
3003
여러분은 이번 사순시기에 단식하기를 원하시나요? (퍼 옴) 교황님 말씀 sung hwan james
3/9/2019
113
3002
변화- 송봉모 토마스 신부님 말씀 PART 2. sung hwan james
3/4/2019
136
3001
변화- 송봉모 토마스 신부님 말씀 PART 1 sung hwan james
2/22/2019
14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