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그리스도인이라는 이름만 단 이상한 집
작성자:
sung hwan james         3/4/2018
내용:
묵상: ‘집 짓는 이들이 내버린 돌, 그 돌이 모퉁이의 머릿돌이 되었네.
.
그분을 모시는 성전을, 그분이 계시기에 성전이라 불리는 집을 짓는데 가장 중요한 그분이 빠져버리고, 버려져 버리고 그리스도인이라는 이름만 단 이상한 집이 지어집니다.
.
그러나 그분께서 성전이라고 하신 것은 당신 몸을 두고 하신 말씀이었다.(복음)
.
성전이라는 당신의 몸을 두고 하시는 말씀을 저희도 여전히 외형에서만 당신을 찾으려 합니다.
.
저희가 성전을 정화하기 위해서 어떠 단호한 결심을 하여야 하는지...
.
끈으로 채찍을 만드시어 양과 소와 함께 그들을 모두 성전에서 쫓아내셨다.
또 환전상들의 돈을 쏟아 버리시고 탁자들을 엎어 버리셨다.
비둘기를 파는 자들에게는, “ 이것들을 여기에서 치워라.
내 아버지의 집을 장사하는 집으로 만들지 마라.” 하고 이르셨다.
그러자 제자들은 “당신 집에 대한 열정이 저를 집어삼킬 것입니다.”(복음)
.
판공이라는 성사를 부활절을 잘 준비하기 위해 보듯이, 외형의 사순절을 내적인 사순절로 잘 준비하기 위해서 나를 잘 성찰하고, 무엇을 잘못 살아가고 있는지 살피고, 결심의 변화를 일으키고 그 결심을 실천할 고백성사가 사순절 초기에 필요함을 처음 느꼈습니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884
세상적 가치의 옷 sung hwan james
6/10/2018
270
2883
아직도 남아있고 성장하지 못한 유아기적 Ego(자아) sung hwan james
6/9/2018
265
2882
말씀을 상처를 입히고 더러는 매질하고 더러는 죽여 버렸다 sung hwan james
6/5/2018
267
2881
받아 모셨다는 증거 아님 그냥 하나의 예식 sung hwan james
6/4/2018
256
2880
성령님께서 오시면 sung hwan james
6/2/2018
269
2879
무화과 철이 아닌데도 열매가 달려 예수님의 시장함을 채워드리는 것 sung hwan james
6/2/2018
247
2878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 묵상(2016년도 묵상글) sung hwan james
6/2/2018
267
2877
맛집 팜플렛 VS 복음 팜플렛 sung hwan james
6/2/2018
268
2876
도데체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을 하지 않니 ? sung hwan james
6/2/2018
253
2875
저희에게 시장하신 예수님 sung hwan james
6/1/2018
272
2874
나는 생일 축하하러 온 손님 아님 생일 당사자 sung hwan james
5/24/2018
266
2873
강하게 대항해야 하는 유혹 sung hwan james
5/22/2018
267
2872
여러분이 용서 안 하면, 용서 안 함이 여러분에게 남는다는 얘기입니다. sung hwan james
5/21/2018
259
2871
십자가의 상처...부활할 그리스도인의 모습 sung hwan james
5/21/2018
277
2870
성령님께서 주시는 다양한 표현의 능력 sung hwan james
5/20/2018
274

Previous 10 Page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