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준주성범](49-3) 제12장 사욕과 싸우며 인내심을 키움
작성자:
sung hwan james         12/26/2017
내용:

[준주성범](49-3)

제12장 사욕과 싸우며 인내심을 키움

오! 모든 쾌락은 얼마나 짧고 헛되며,
얼마나 부질없고 수치스러운가!
그런데도 그 쾌락에 취하고 눈이 멀어 그런 줄을 깨닫지 못하고,
마치 이성이 없는 짐승처럼, 썩어 없어질 현실의 하찮은 쾌락을 얻으려 한다면 영혼의 죽음을 당하게 될 것이다.
아들(딸)아,그러니 
'네 욕망을 따르지 말고 욕심을 절제하여라.'
(집회 18,30참조)
'주님 안에서 즐거워하여라, 그분께서 네 마음이 청하는 바를
주시리라.'(시편 37,4참조)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866
어떻게 말씀안에, 당신안에 머무는지를 가르쳐 주십니다. sung hwan james
5/7/2018
354
2865
내가 그분에게 붙어만 있는지 아님 받은 영양분을 흡수했는지는...말씀이 내 삶에서 말씀을 드러내는 에너지로 쓰일때 sung hwan james
4/29/2018
334
2864
다른 이들 앞에 빛으로 세우심 sung hwan james
4/29/2018
364
2863
종이 주인보다 높지 않지만 그리 안되는 현실 sung hwan james
4/26/2018
348
2862
다른 이들이 뿌린 독이 그에게 아무런 해도 끼치지 못하고 오히려 표징이... sung hwan james
4/26/2018
341
2861
주님, 절대 안 됩니다 sung hwan james
4/23/2018
346
2860
소떼를 모시는 예수님? sung hwan james
4/21/2018
345
2859
아들의 단어적 이해함을 넘어선 아들의 실천적인 이해. sung hwan james
4/21/2018
363
2858
레지오의 카리스마 sung hwan james
4/21/2018
354
2857
영혼에 힘과 생명을 주는 거북하고 귀에 거슬리는 말씀 sung hwan james
4/21/2018
343
2856
내가 모신 성체가 나에게 어떤 빵이였는지 sung hwan james
4/18/2018
371
2855
너희는 이 일의 증인이다 sung hwan james
4/18/2018
342
2854
성체 성사가 이루어지는 모습은 자신이 가진 것을 내어주기에 이루어지는 성사 sung hwan james
4/14/2018
368
2853
나의 잘못을 깊이 바라보지 못하고, 바라보는 시간을 가지지 않기에 sung hwan james
4/13/2018
370
2852
내가 알아오던 그분의 모습과 다르게 다가오시는 그분을 알아 뵙게 해 주는 성사 sung hwan james
4/4/2018
383

Previous 10 Page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