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성령님께서 오시면
작성자:
sung hwan james         6/2/2018
내용:
성령님께서 오시면:
방언하고, 기뻐하고, 기적이 일어나는 일만이 성령님께서 오신 것이 아닙니다.
다른 이를 용서하고 자비를 베푸셨습니까? 성령님께서 오셨습니다.
십자가를 지고 가십니까 ? 성령님께서 오셨습니다.
말씀과 주님이 원하시는 것에 굶주리고 목말라하십니까 ?
실은 그분은 저희와 이미 함께 계신데 그분의 목소리에 들을 귀를 가지고 응답한 것입니다.
성령님은 저희가 그리스도인으로써, 부모로써, 자녀로써, 아내로써, 남편으로써, 이웃으로써 나와 함께하는 모든이에게 그리스도께서 말씀하신 사랑이 무엇인지 제대로 알아듣게 하시는 분이십니다. 그분 말씀에 대한 내 삶의 응답이 도전이며 저희의 몫입니다. 아멘!

 

다운로드 File:
      

글쓰기

3000
변화- 송봉모 토마스 신부님의 말씀 PART 3 sung hwan james
2/20/2019
158
2999
아주 심하게 닫혀있는 그리스도를 믿는다는 이들 sung hwan james
2/20/2019
148
2998
광야 sung hwan james
2/19/2019
137
2997
까떼나 기도의 구도와 특성은 알고 있습니다... sung hwan james
2/18/2019
153
2996
미지근한 교우 VS 쉬는 교우(냉담자) sung hwan james
2/11/2019
151
2995
아이와 함께 성서 쓰고 나눈 이야기 sung hwan james
2/10/2019
143
2994
기도가 부담이 아닌 편안한 자연스러움을 줬으면 sung hwan james
2/10/2019
157
2993
하느님 무시하기 sung hwan james
2/1/2019
163
2992
법적인 이름으로만... sung hwan james
2/1/2019
160
2991
아 빵을 먹고 이 잔을 마신 후 어떻게 그분의 죽으심과 부활하심을 드러낼 수 있는지 sung hwan james
1/28/2019
145
2990
그 은총을 받아들였는지는... sung hwan james
1/22/2019
148
2989
악이 시키는 쪽을 택하면서 하느님의 자녀라 말할 수 없기에 sung hwan james
1/17/2019
130
2988
오~~ 사링! 너희는 알아들라 sung hwan james
1/9/2019
157
2987
우리에게 당신 자신을 먹이시고 보내시려는 곳 sung hwan james
1/9/2019
143
2986
서로 sung hwan james
1/8/2019
13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