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말하여라, 무엇을 보았는지
작성자:
sung hwan james         4/24/2019
내용:

부활 부속가 묵상: 마리아 말하여라, 무엇을 보았는지
.
교회에 다니는 이들은 그들 스스로 교회에서 무엇을 보았는지 말과 행동과 걸어가는 길의 방향성으로 그들의 삶에서 얘기합니다. 

은총을 전달해 주는 그 수많은 것들을 통해서 저희는 무엇을 보았습니까? 
말과 행동으로 무엇을 말하렵니까 ?

사실 교회에 다니면서 내가 아는게 맞다고, 많은 것을 안다고, 그분의 뜻이 아니라 내가 이해하고 싶은데로만 이해하려 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
‘클레오파스라는 이가 예수님께,
“예루살렘에 머물렀으면서 이 며칠 동안 그곳에서 일어난 일을
혼자만 모른다는 말입니까?” 하고 말하였다.’
.
그분이 당신의 제자들을 통하여 수없이 저희들에게 말씀하셨는데도 작은 이에게 해준것이 바로 나에게 해준것이라는, 너는 나를 사랑하느냐?라는 세 번의 질문에 내 약한 어린양들을, 내 양들을 잘 돌보아 주는 것이 나를 사랑하는 것이다 라는, 그들 가운데 그러한 이들 가운데 내가 서 있는 자리가 그분께서 나를 세우신 이유 라는 말씀을 이해하는데, 믿음이 없기에 너무나 나약하다고 느끼고 실천하는데 어리석고 굼뜹니다.
.
그때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아, 어리석은 자들아!
예언자들이 말한 모든 것을 믿는 데에 마음이 어찌 이리 굼뜨냐?
26 그리스도는 그러한 고난을 겪고서
자기의 영광 속에 들어가야 하는 것이 아니냐?”
27 그리고 이어서 모세와 모든 예언자로부터 시작하여
성경 전체에 걸쳐 당신에 관한 기록들을 그들에게 설명해 주셨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3067
코로나 바이러스 VS 신앙생활 sung hwan james
3/21/2020
189
3066
내안에 있는 유아기적 행동들 sung hwan james
3/6/2020
192
3065
숨은 뜻 찾기 ? sung hwan james
3/4/2020
186
3064
또 사순절 ! sung hwan james
2/23/2020
208
3063
영적 빈 손으로 미사에 가지않게... sung hwan james
2/1/2020
211
3062
부자와 라자로의 이야기가 내 삶에서 sung hwan james
1/31/2020
240
3061
빵의 기적을 깨닫지 못하고 오히려 마음이 완고해짐 sung hwan james
1/8/2020
210
3060
내가 그리스도인으로 태어나야 하는 자리 sung hwan james
12/25/2019
214
3059
무엇 때문에 정말로 살아계신 예수 그리스도 그분의 몸을 모셨는지 ? sung hwan james
12/15/2019
264
3058
분명히 주님에게서 한 사람도 빠짐없이 탈렌트를, 미나를 받은 우리 sung hwan james
11/20/2019
283
3057
형제님이 아시는, 자매님이 아시는 하느님을 소개해 주십시오 sung hwan james
11/2/2019
350
3056
침묵 sung hwan james
10/29/2019
326
3055
어떻게 번역해서 세상에 보여줍니까 ? sung hwan james
10/20/2019
288
3054
니네베 사람들에게 요나가 표징이 된 것은 sung hwan james
10/14/2019
300
3053
성체를 모신 감실에 감실등을 키셨나요? sung hwan james
9/23/2019
33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20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