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요나의 기도, 우리의 기도
작성자:
sung hwan james         10/10/2017
내용:

묵상: 요나는 매우 언짢아서 화가 났다. 그래서 그는 주님께 기도하였다. “아, 주님! 제가 고향에 있을 때에 이미 일이 이렇게 되리라고 말씀드리지 않았습니까?

 

저희의 기도가 요나를 닮아 있을 때가 있음을 봅니다. 내가 아무것도 안해도 당신께서 다 알아서 하실거라고, 내가 옳다고...

 

‘요나는 그 성읍에서 나와 성읍 동쪽에 가서 자리를 잡았다. 거기에 초막을 짓고 그 그늘 아래 앉아, 성읍에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보려고 하였다.’

 

저희의 모습은 요나를 닮아 있습니다. 그들에게서 떨어져 그냥 그들이 어떻게 되는지만 지켜봅니다.

 

“너는 네가 수고하지도 않고 키우지도 않았으며, 하룻밤 사이에 자랐다가 하룻밤 사이에 죽어 버린 이 아주까리를 그토록 동정하는구나! 그런데 하물며 오른쪽과 왼쪽을 가릴 줄도 모르는 사람이 십이만 명이나 있고, 또 수많은 짐승이 있는 이 커다란 성읍 니네베를 내가 어찌 동정하지 않을 수 있겠느냐?”

 

이러한 저희에게 오늘 독서와 복음을 통해 아버지가 진정 원하시는 것이 무엇인지, 아버지의 나라가 어떻게 오는지, 우리가 찾아야 할 일용한 양식은 무엇인지 ? 과연 빵만인지 아님  사마리아 여인을 만난 후 그녀를 구원으로 이끄시며 제자들에게 말씀하신 ‘나에게는 너희가 모르는 양식이 있다,인지, 그분의 제자로 스승을 닮아 살아가기 위해 온 몸과 마음으로, 삶으로 살아가기 위해 어떤 기도를 바쳐야 하는지를 가르치십니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First Page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8년 사목지침

“빛이 생겨라!"
(창세 1.3)

- 실천사항-
1. 그리스도의 빛 담기
1) 한 달에 한번 이상
평일 미사 참례하기
2) 일상 안에서 생활기도
자주 하기
3) 매일의 독서와 복음 읽기

2. 그리스도의 빛 비추기
1) 본당에서 자신의 역할 찾기
2) 냉담 교우 관심 가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