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미지근한 교우 VS 쉬는 교우(냉담자)
작성자:
sung hwan james         2/11/2019
내용:

미지근한 교우 VS 쉬는 교우(냉담자) :
과연 냉담자가 많을까요 ? 미지근한 자가 더 많을까요 ? 
미지근해서 뱉어버리겠다고 하신 그분의 말씀이... 과연 누가 더 자신이 영적으로 위험한 상태에 처해 있는지 눈치를 못채고 있는지... 
그럼 누구를 위한 운동이 먼저 펼쳐져야 하는지...
단순히 미사 참례를 하고, 안 하고로 나눠진 분류이지만, 가장 중요한 사랑 실천으로 분류를 한다면 과연 나는 어디에...

 
다운로드 File:
      

글쓰기

3022
지식의 하느님, 체험의 하느님- facebook에 손엘디 형제님의 글 sung hwan james
5/17/2019
30
3021
생명의 빵 sung hwan james
5/12/2019
46
3020
레지오 활동 배당에 대한 소고 sung hwan james
5/5/2019
68
3019
내 삶에서 그물을 오른쪽으로 던지기 sung hwan james
5/5/2019
70
3018
셀 수 없을 만큼 수 도 없이 우리에게 나타나신 예수님 sung hwan james
4/27/2019
62
3017
말하여라, 무엇을 보았는지 sung hwan james
4/24/2019
48
3016
교회에서 중요하게 여기는 부활이 내 삶에서도... sung hwan james
4/23/2019
51
3015
말씀과 빵이 나에게 생명이 될 때... sung hwan james
4/7/2019
73
3014
애가를 통해 짚어보는 우리의 뉘우침- 마진우 요셉 신부님 sung hwan james
4/5/2019
59
3013
돌깨TV - 2019사순특강, 송봉모신부(예수회) 성경과함께하는 사순시기~! sung hwan james
3/30/2019
90
3012
이미 수없이 여러 경로를 통해 받은 거름, 그 주신 은총 sung hwan james
3/24/2019
61
3011
만약 큰 아들이 아버지보다 먼저 멀리에서 오는 작은 아들을 발견했다면... sung hwan james
3/23/2019
80
3010
[태아의 생명을 지켜주세요] 세 아이 엄마의 이야기-평화신문 sung hwan james
3/22/2019
81
3009
먼지가 되면 (손엘디 형제님이 쓰신 책중에서) sung hwan james
3/22/2019
70
3008
참 그리스도인이라면, 하느님의 자녀라면- 잠비아 선교지에 계신 이충열 신부님의 글 sung hwan james
3/20/2019
64

First Page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9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