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무엇이 도둑인지 아는 것
작성자:
sung hwan james         8/29/2020
내용:

 

도둑이 밤 몇 시에 올지 집주인이 알면,
깨어 있으면서 도둑이 자기 집을 뚫고 들어오도록 내버려 두지 않을 것이다.(목요일 복음)
깨어있는 다는 것은 먼저 무엇이 도둑인지 아는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다툼, 저주, 분노, 용서 못함, 나태, 낭비, 중독, 나만을 위함, 주님의 말씀과 반대되는 세상의 가치 윤리 등등이 내 안에 아무렇지도 않게 들어와 있다면 내가 몰랐을뿐이지 도둑은 이미 내 안에 들어와 있습니다.
이렇게 다 아는 것처럼 말해 놓고 나 스스로 주님께서 원하시는 방향으로 서 있으려, 걸어가려 노력하지 않고 있다면 말잔치만, 말재주만 부리고 있는거겠죠. 
복음을 전하라고 보내셨습니다.
그리고 이 일을 말재주로 하라는 것이 아니었으니,
그리스도의 십자가가 헛되지 않게 하려는 것입니다.(금요일 독서)

그러나 슬기로운 처녀들은 등과 함께
기름도 그릇에 담아 가지고 있었다.
8 어리석은 처녀들이 슬기로운 처녀들에게
‘우리 등이 꺼져 가니 너희 기름을 나누어 다오.’ 하고 청하였다.
9 그러나 슬기로운 처녀들은
‘안 된다. 우리도 너희도 모자랄 터이니
차라리 상인들에게 가서 사라.’ 하고 대답하였다.(금요일 복음)
형제 여러분,
17 그리스도께서는 세례를 주라고 나를 보내신 것이 아니라
복음을 전하라고 보내셨습니다.(금요일 독서)
저희가 세례를 받은것이 신앙의 겉모습인 등만 갖고 있는 것이 아니라 나의 삶안에서 그 등 안에 불을 켜야함을, 그 불을 키기 위한 기름은 마지막 순간이 아니라 현재 삶의 순간순간에서 채워 나가야 함을 상기시켜 줍니다.

그래서 요한은 헤로데에게,
“동생의 아내를 차지하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하고 여러 차례 말하였다.
19 헤로디아는 요한에게 앙심을 품고 그를 죽이려고 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였다.(토요일 복음)
어쩌면 저희가 수없이 들은 주님의 말씀을 뒤로 한 체 내 삶의 행동에서 주님의 말씀을 우리가 뭐라한 헤로디아와 그의 딸처럼 대하고 있는지도...

 

다운로드 File:
      

글쓰기

3097
내가 드러내는 그분과의 관계 sung hwan james
9/22/2020
78
3096
좋은 일을 하는 것이 합당하냐? sung hwan james
9/7/2020
81
3095
전한 거룩한 복음 sung hwan james
9/1/2020
98
3094
무엇이 도둑인지 아는 것 sung hwan james
8/29/2020
103
3093
나의 가족들은 그분을 누구라고 생각하고 있는지 ... sung hwan james
8/24/2020
97
3092
죽는 이들은 저희들의 예표이고 이 세상에서 저희들에게 마지막 예언을 하고 가는 것 sung hwan james
8/21/2020
128
3091
오늘 하루에서 얼마나 많은 부르심이 있었는지 sung hwan james
8/19/2020
130
3090
살가운 이야기가 오가는 관계 sung hwan james
8/1/2020
130
3089
뭣이 중한디? sung hwan james
7/26/2020
137
3088
나는 좋은 땅인지 알아보는 테스트 sung hwan james
7/13/2020
139
3087
☆새로운 포도주를 위하여!!! 2020년 7월 4일 연중 제13주간 토요일 이병근 대건안드레아 신부님 강론 sung hwan james
7/4/2020
142
3086
명령실행 로봇? sung hwan james
6/11/2020
126
3085
새어 나가는 빛 ? sung hwan james
6/11/2020
134
3084
하느님 앞에서 유능한 사람 sung hwan james
6/5/2020
136
3083
한 가지만 계속해서 드리며 만족해 하고 있지는 않은지... sung hwan james
6/3/2020
142

First Page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20년
성경 통독의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