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작성자:
sung hwan james         9/23/2017
내용:

묵상: 오후 다섯 시쯤부터 일한 이들이 와서 한 데나리온씩 받았다. 그래서 맨 먼저 온 이들은 차례가 되자 자기들은 더 받으려니 생각하였는데, 그들도 한 데나리온씩만 받았다.

.

주님의 포도밭에서 일하여 열매를 맺도록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그분의 부르심으로 포도밭에서 일찍부터 또는 늦게 일한 이들은 그분의 자비와 은총으로 한 달란트를 받습니다.

그런데 이런 이들이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그분의 포도밭에서 일하며 그분이 원하시는 열매를 맺도록 부르심을 받았는데 일도 안 하고 열매를 맺는 노력도 안 했는데 어떻게든 품삯을 받으려고 줄을 섭니다...

 

다운로드 File:
      

글쓰기

2871
십자가의 상처...부활할 그리스도인의 모습 sung hwan james
5/21/2018
163
2870
성령님께서 주시는 다양한 표현의 능력 sung hwan james
5/20/2018
164
2869
너는 이들이 나를 사랑하는 것보다 더 나를 사랑하느냐? sung hwan james
5/18/2018
174
2868
소년 레지오 단원들의 영성? sung hwan james
5/16/2018
195
2867
“참된 사랑은 예수님으로부터 배웁니다”-바티칸 방송국 교황님 말씀 sung hwan james
5/13/2018
176
2866
어떻게 말씀안에, 당신안에 머무는지를 가르쳐 주십니다. sung hwan james
5/7/2018
206
2865
내가 그분에게 붙어만 있는지 아님 받은 영양분을 흡수했는지는...말씀이 내 삶에서 말씀을 드러내는 에너지로 쓰일때 sung hwan james
4/29/2018
190
2864
다른 이들 앞에 빛으로 세우심 sung hwan james
4/29/2018
203
2863
종이 주인보다 높지 않지만 그리 안되는 현실 sung hwan james
4/26/2018
197
2862
다른 이들이 뿌린 독이 그에게 아무런 해도 끼치지 못하고 오히려 표징이... sung hwan james
4/26/2018
203
2861
주님, 절대 안 됩니다 sung hwan james
4/23/2018
205
2860
소떼를 모시는 예수님? sung hwan james
4/21/2018
199
2859
아들의 단어적 이해함을 넘어선 아들의 실천적인 이해. sung hwan james
4/21/2018
210
2858
레지오의 카리스마 sung hwan james
4/21/2018
200
2857
영혼에 힘과 생명을 주는 거북하고 귀에 거슬리는 말씀 sung hwan james
4/21/2018
20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 10 Page Last page
2018년 사목지침

“빛이 생겨라!"
(창세 1.3)

- 실천사항-
1. 그리스도의 빛 담기
1) 한 달에 한번 이상
평일 미사 참례하기
2) 일상 안에서 생활기도
자주 하기
3) 매일의 독서와 복음 읽기

2. 그리스도의 빛 비추기
1) 본당에서 자신의 역할 찾기
2) 냉담 교우 관심 가지기